우리는 토마토를 주로 생으로 먹지만, 서양에서는 토마토 캐닝(후레쉬~한 토마토 원형과 가장 가깝게 보관하는 레디컷 캔)을 많이 한다. 조금 번거롭기는 해도 여름에 토마토 캐닝을 해 놓으면 토마토 스파게티 소스나 토마토 스프, 살사 소스 등을 만들어 먹기가 좋다.
옆에서 하는 걸 본 적은 있는데, 직접 해본 적은 이번이 처음이다. 미국 친구가 하는 걸 어깨 너머로 본 적은 있지만 확실하게 하기 위해 검색을 해봤지만, 우리 포털에서는 캐닝 방법이 나오지 않아, 구글에서 검색했다. CanningUSA라는 사이트에 온갖 캐닝방법이 동영상으로 올라와 있어 참고했다.

제품으로 나오는 토마토 캔은 첨가물도 찜찜하고, 맛도 그렇게 후레쉬하지 않지만, 집에서 만든 캔은 언제 꺼내 먹어도 신선하하다. 공정이 약간 번거롭지만, 한번 해두면 2~3년 두고 먹어도 괜찮다. (물론 그때까지 남아나지 않겠지만...^^)

시작하기 전에
- 병 하나에 증간 크기의 토마토 4~5개 정도 들어간다.(병 5개에 20개 토마토 사용)
- 뜨거운 물을 끓이면서 해야하기 때문에 아기가 잠든 야심한 밤에 한다.
- 마지막 끓이는 시간 포함 넉넉잡고 2시간 걸리니까 마음이 넉넉한 날, 날 잡아서 한다.

1. 병(+뚜껑 포함)을 깨끗하게 씻어, 끓는 물에 소독한 다음, 물기를 뺀다.


2. 토마토를 깨끗하게 씻고, 아랫부분에 열십자 칼집을 내어 끓는 물에 30초~1분 동안 데친 후,(껍질이 흐물흐물 벗겨지기 시작하면 건진다) 얼음물에 건져놓는다.

 



3. 껍질을 벗긴 토마토의 꼭지를 도려내고, 4조각 낸다.


4. 소독한 병에 눌러 담는다.(너무 많이 담지 말것)


5. 병 하나당 레몬즙(없으면 식초)을 한 스푼씩 넣는다.(산이 들어가야 보관성이 좋아진다.)


6. 안에 기포가 생기지 않도록 칼로 병 안쪽 가장자리를 한번씩 눌러 준 후, 입구를 깨끗이 닦고 뚜껑을 닫는다.


7. 끓는 물에 병째로 30분 동안 끓이면 홈메이드 토마토 캔 완성!
- 병목이 잠기는 정도
- 캔홀더가 없을 때는 꺼낼때 정말 조심해야 한다. 정말 뜨겁다.





 

Posted by 에코살롱 마담
올해부터 토마토를 채소로 받아들이기 시작했다. 우리나라에선 토마토를 과일처럼 생으로 먹는 게 보통이지만, 토마토는 생으로 먹는 것보다 익혀 먹어야 영양이 더 좋다고 한다. 항산화 물질로 알려진 리코펜 성분은 가열하면 체내흡수율이 5배 정도 더 높아진다. 리코펜은 토마토, 수박과 같은 붉은 과일에 들어 있으며 노화방지 등에 기여한다. 이제 좀 젊어져볼까?ㅋㅋ

찬밥과 토마토가 있어서 토마토 리조또를 만들었다. 간단하면서도 새콤해서 입맛이 살아난다. 무엇보다 아이가 좋아한다. 세 살 꼬마가 어른 밥그릇으로 한 그릇을 뚝딱! 쌀독은 쑥쑥 내려가지만, 그래도 잘 먹으니까 예쁘다.

[초간편 토마토 레서피]
 
1. 끓는 물에 토마토를 살짝 데쳐놓는다.(데치고 나면 사진처럼 껍질이 흐물흐물 저절로 벗겨진다.)


2. 팬에 버터(버터가 없거나, 채식인 경우 올리브유)를 녹이고 잘게 썬 양파, 버섯(파프리카 등 ), 그리고 데쳐놓은 토마토를 넣고 소금과 후추로 간한 다음, 볶는다.


3. 흐물흐물해지면 따로 덜어놓는다.(토마토 소스 완성!)


4. 다시 버터(또는 올리브유)를 두르고, 소금과 후추로 간한뒤 찬밥을 볶은다음, 토마토 소스를 넣고 볶는다.

쉽고 빠르고 맛좋은, <채소의 재발견, 나도 메인디쉬를 꿈꾼다>는 이런 것!
- 텃밭에서 직접 재배하거나, 적어도 제철채소를 이용한다.
- 많은 양념과 가공보다는 원재료의 맛을 살리는 요리법을 이용한다.
- 껍질부터 뿌리까지 사용하는 마크로비오틱 요리법을 활용하여 음식쓰레기를 최소화한다.
- 어른도 아이도 함께 먹을 수 있는 온가족 음식을 지향한다.
- 쉽고 빠르고 간편하지만, 메인디쉬로 손색이 없는 음식!


1. 가지구이 http://ecoblog.tistory.com/623
2. 양배추쌈 http://ecoblog.tistory.com/625
3. 껍질째 감자샐러드 http://ecoblog.tistory.com/628
4. 오이토마토샐러드 http://ecoblog.tistory.com/631
5. 애호박구이 http://ecoblog.tistory.com/634
6. 부추양파샐러드 http://ecoblog.tistory.com/641

Posted by 에코살롱 마담
밭에서 수확한 토마토가 솥에서 보글보글 ~


토마토 스파게띠가 만들어졌어요.

 


스파게띠 먹고 났더니,


어머나...미쓰 토마토가 되었어요.^^


'태평육아의 탄생'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작가 본능  (1) 2011.08.26
유레카!  (4) 2011.08.23
토마토가 되었어요.  (2) 2011.08.14
우리집 수해현장  (2) 2011.08.12
촛불을 켜야 하는 이유  (3) 2011.08.09
어쩐지 조용하더라니...  (4) 2011.08.07
Posted by 에코살롱 마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