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ssima International Art Fair'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11.10 온갖 쓰레기로 만든 집 (1)
요즘엔 애기 낳고 좀 쉬고 있지만, 누가 버린 거 주워오는 걸 좋아한다. 새걸 사면 어딘가 마음이 찜찜하고, 누가 쓰던 걸 물려받거나, 버린 걸 주워오면 두고두고 뿌듯하다. (왜 이렇게 생겨먹었는지 모름. 아...아마 이게 정답...본능적으로!!!) 지금도 주워온 거, 친구한테 물려받은 거, 재활용가게에서 산 거 등등 얼기설기 살고 있는 집이지만, 언젠가 보다 완벽하게 버려진 집(시골의 폐가)에서부터 모든 가구, 가전제품까지 버린 것들로 살아보고 싶다. 큰 의미는 없다. 그냥 재밌어서!!!ㅋㅋㅋ (notice!!! 그때 저에게 하나씩 기여해주시려면, 버리고 싶은 물건이 있어도 참고 하나씩은 가지고 계셔 주시길...ㅋㅋ)

The House of ContaminationArtissima International Art Fair의 작품 중 하나다. 완성된 건 아니고 under construction!! 버려진 옷, 전자제품, 가구, 종이 등 재활용 단계에서 잽싸게 가로챈 온갖 쓰레기로 만들어졌다. 미래의 우리 집, 구경 한 번 해보시라...

입구...고물상 같지만, 예술가들 손을 거쳐서 그런가, 같은 물건, 다른 느낌!

나중에 우리집에도 이렇게 손님들이 많이 오시려나...ㅋㅋㅋ



버려진 탁자들로 저렇게 짜맞추어놓으니 괜찮다~



냉장고와 세탁기 가구...책을 꺼내먹는 맛은 어떤 걸까?




얼마전 안양에 오픈 하우스를 지은 애들이랑 같은 애들
http://www.raumlabor-berlin.de/
Posted by 에코살롱 마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