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빨래비누'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1.01.17 비누의 혁명, 캡슐로 된 빨래비누
  2. 2010.08.16 [다시 배우는] 비누 사용법
빨래는 깨끗함을 위해서 한다. 그런데 여기서 엄청나게 이기적이고 역설적인 모순이 발생한다. 빨래로 인해 내가 잠시 깨끗해질지는 몰라도, 하나뿐인 지구를 영원무궁토록 더럽히고 있다는 사실은 망각한다. 인간의 삶과 자연이 분리되고, 인간이 자연보다 우위에 있다는 오만함 혹은 무지로 인해 생기는 슬픈 일이다.


그렇다고 당장 빨래를 안 하고 살 수는 없다. 당장 각성하는 일도 어렵거니와 각성한다고해도 마찬가지다. 단, 조금씩 가해를 줄이겠다는 생각으로 몇가지 노력은 할 수 있다. 필요 이상으로 깨끗하게 살지 않기(적당히 더럽게ㅋ), 가끔 손빨래하기, 가능한 세제를 적게(적당량!) 쓰기(세제 적게 쓰고 세탁볼 같은 보조용품을 트라이해볼 수 있음), 환경오염을 덜 일으키는 세제(EM효소 같은)를 쓰는 일! 등도 우리가 할 수 있는 노력 중 하나다. 



Berry+
도 그런 세제 중 하나다. 나무에서 열리는 신기한 비누열매로 만들어져 100% 식물성이다. 또 하나 신경 쓴 부분은 패키지인데, 기존의 무거운 플라스틱 통이 아니라 손가락 한마디 정도의 크기의 캡슐(1/2티스푼보다 조금 적은 양 2ml)이라는 점이다,



 이로인해, 드라마틱하게 세제통 쓰레기를 줄일 수 있겠다.




빨래와 지구를 위한 응급치료(First Aid For You Laundry + The Planet)! 우리에게도 필요하다.



이 혁신적이고 친환경적인 세제 패키지를 디자인한 더 모던즈(The Moderns)는 다양한 분야를 넘나드는 브랜딩 회사이자 맨하튼에 위치한 디자인 씽크탱크!다. 이제 막 개발을 완료했고, 곧 시장에 나온다고 한다. 디자인의 힘은 강력하다. 길바닥을 이용한 홍보도 재밌고 친환경적이다.



출처: http://www.themoderns.com/
Posted by 에코살롱 마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저희집 세수비누에는 나이테가 있습니다. 보이시죠? 4개의 다른 색깔의 비누조각이 켜켜이 쌓여있는 모습, 그동안 사용한 비누조각들입니다. 비누조각은 작아서 사용하기에는 나쁘고, 버리기에는 아깝잖아요. 그럴때 작은 조각과 새 비누를 붙여 쓰면 낭비 없이 잘 사용할 수 있답니다.  
비누통에 스폰지를 깔고 그 위에 비누를 놓는 것도 비누를 알뜰하게 사용할 수 있는 방법입니다. 스폰지 때문에 물기가 빠져 물러짐도 없고, 스폰지에 흡수된 비누를 목욕할 때 사용해도 좋습니다.  


빨래비누 사용법은 엄마들이 많이 하는 방법입니다. 빨래비누는 욕실바닥의 습기를 머금고 물러지기 쉬운데요. 저렇게 양파망에다 넣어서 쓰면 사용하기도 쉽고, 물러짐도 덜 하고, 작은 조각이 남았을 때까지 낭비 없이 사용할 수 있습니다.


작은 일에 너무 궁상 떠는 거 아니냐고요? 천만에요. 요즘 세수비누도 기능성 비누는 비싸잖아요. 근데 금새 물러져 닳아 없어지면 얼마나 속상한데요. 꼭 그런 이유가 아니더라도 비누를 절약하면 그만큼 수질오염도 줄일 수 있으니 고생하고 있는 4대강에게도 덜 미안하지 않을까요? 큰 일 앞에서는 작은 행동이 더 소중하고, 작은 행동이 모여 세상도 변할 수 있답니다.

Posted by 에코살롱 마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