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끔은 과한 게 즐거움을 줄 때가 있다.
가끔은 좀 가리는 게 더 예쁠 때가 있다.
가끔은 어울리지 않는 게 귀여울 때가 있다.
가끔은...

'태평육아의 탄생'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달콤한 유혹  (3) 2011.10.31
일생에 한번 올까말까 한 남자복  (4) 2011.10.27
좀 과했나?  (1) 2011.10.26
러닝맨  (2) 2011.10.25
신바람 좀 일으켜볼까?  (0) 2011.10.25
과연, 바람이 불까?  (0) 2011.10.24
Posted by 에코살롱 마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메롱 2011.10.26 16: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진짜로 귀여우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