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 멀리 남양주, 그야말로 끝에서 끝까지 애 안고 지하철 타고 놀러 온 친구. 공자님 말씀처럼 유붕이 자원방래하니, 불역열호아!!! 반가운 친구를 위한 텃밭테이블. 배추 몇 포기 솎아주고, 부추, 상추 좀 챙겨주니, '너무 아름답게 사는 거 아니냐?'고 했다. 내가 생각해도 좀 그런 면이 있는 것 같다.ㅋㅋㅋ 밭농사 하나 지을 뿐인데, 삶이 정말 풍요로우시다.
 

'꼬마농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안주 자급자족  (0) 2011.10.20
생각보다 위험하지 않아  (0) 2011.10.04
너무 아름다워지는 법?ㅋㅋ  (1) 2011.10.03
올누드 일광욕  (3) 2011.09.19
호박인가? 수박인가?, 오이인가? 호박인가?  (0) 2011.09.11
이러다 종가집 신세 지나?  (4) 2011.09.05
Posted by 에코살롱 마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