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엄마가 자주 하는 말
"애 아니면 웃을 일도 없다."
어머...정말이다.
요즘엔 너 때문에 웃는다!
일단, 많이 웃어두자! ㅎㅎㅎ

'태평육아의 탄생' 카테고리의 다른 글

더러워도 괜찮아  (2) 2011.10.11
세상에서 가장 웃긴 모자  (4) 2011.10.05
너 때문에 웃는다  (3) 2011.09.20
벗어 던질 줄 아는 자유  (1) 2011.09.12
한 배를 탔다는 것  (1) 2011.09.06
살림본능  (0) 2011.09.01
Posted by 에코살롱 마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문슝 2011.09.22 12: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소율아 이모도 너때문에 웃는다~!! 하하하

  2. 명파 2011.09.22 13: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모 1인 추가 ㅋ